추억의 방방!!.... 성인이 되어서 타보다~~

글 내용

등학교때 학교만 끝나면 달려갔던 방방..(다른데선 퐁퐁 이라 부르기도 하더군요..)
보통 뽑기(다른데선 띠기 라고도 하더군요;;;)와 같이 영업(?)을 합니다...
100원이면 뽑기 한판!~ 잘 떼면 한개 뽀나쓰.. 이때 기분 아주 좋습니다..
아무튼 초등학교때 방방을 정말 열심히 탔었는데.. 지금도 방방 탈수있는곳이 있었습니다.
20분에 천원.. 그리 비싸지 않은 가격..  주위 초등학생들의 시선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열심히
방방을 탔습니다. 초등학교땐 30분을 뛰어도 힘들지 않았었는데.. 지금은 나이가 먹었는지..
무진장 힘들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P-2000 | 2007:06:12 16:15:42
점프 뛰어서 폼잡기!! 폼잡는 사람과 사진찍는 사람의 엄청난 타이밍이 중요합니다.
지금보니 제가 폼을 잘 못잡았군요..ㅎㅎ  너무 오랜만에 타서 그런걸겁니다.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SP-2000 | 2007:06:12 16:16:32
한 10분 열심히 뛰고 뻗은 접니다.ㅡㅡ; 우와.. 정말 힘들더군요..
초등학생들의 체력이 부러웠습니다..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SP-2000 | 2007:06:12 16:16:35
뭐하다가 이런 폼이 나왔는지 모르는.. 미스테리한 컷입니다.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SP-2000 | 2007:06:12 16:16:45
웬지 만화에서보던 사람 둘러메치기 같습니다..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같이갔던 3명이서 같은폼으로 찰칵!! 
오랜만에 초등학교때 생각을 하며 열심히 놀았던 날인것 같습니다^^
앞으로 자주 이용을 해줘야겠습니다..ㅎㅎㅎ
  1. user picture
    아니이럴수가... 오자마자 현란한 포즈로 환상을 확~ 깨주시는 ㄷㄷ
    댓글 타고 왔습니다 :D
    체육관에서는 저걸 덤블링이라고 부르나... 잘모르겠네요 ^^; 저도 초등학교때 저거 참 좋아했는데. 포즈 잡아본적은 없어요. 가끔은 높이 올라가면 무서웠던.. ㅋㅋ
    반갑습니다~
  2. user picture
    비밀댓글입니다
  3. user picture
    김성민 2012.05.21 12:41
    혹시 여기 위치좀알수있을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