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개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preview

나의 영화 데뷔작!! - 영화 '령'

Seoltang
2004년 초.... 추웠나 쌀쌀했나.. 기억이 안난다...친구중에 고성종이라는 놈이 있는데 영화사에 아는사람이 꽤 있나보다.어느날 나한테..  "서울에서 영화촬영하는데 엑스트라로 술먹는씬 찍으러가자~"라고 했다...  페이는 없고, 술과 안주를 무한대로 먹을수 있단다..... (당근 콜!!)장소는.. 기억이 안난다..  강동구청역인가 강남구청역인가 근처에 있는 한 5글자되는 간판의 실내포장마차였는데.. 지금와서 아무리 검..

티스토리 툴바